알림   |   카카오스토리채널   |   네이버포스트   |   매물탐구
아이디 비밀번호
최종편집 : 2018-12-15일  
  뉴스  
       
  지금은 농막 나중엔 별채   살아보면 아무 것도 아닌 것들에 대한 두려움   "전원생활, 꼭 유유자적 해야 하나요?"  
       
  "본채 줄여 별채 지어라"   중국 통나무주택과 와인 저장실   임업인이 지을 수 있는 산림경영관리사  
       
  개발행위허가제도의 이해와 도로 기준   "민박과 펜션은 어떻게 허가를 받나요?"   소형 이동식주택에 관한 궁금증 몇 가지  
  매물탐구  
건축비 1억 저리 융자, 강원도 지정 산촌주택 '홍천강의 아침마을' 입주민 모집
   별채로 임대 수익 얻고 썬룸형 거실설계로 건축비는 줄이고...   강원도 지정, 건축비 1억원 저리 융자 가능한 ‘홍천강의 아침마을’ 분양       ► 강원도에서 지도 감독하는 완벽한 기반공사의 전원마을► 홍천읍 인접으로 도시기반 이용이 편리한 도심형 전원생활► 소일거리 및 임대수익 가능하도록 별채형 주택 계획► 공간 효율성 높이고 건축비 줄이는 다용도 썬룸 거실 설계► 산림조합과 협약해 건축비 1억원까지 저리 융자► 인문학자들의 자문으로 콘텐츠 개발하는 인문학마을► 산언덕으로 조망감 좋은 풍수지리가가 극찬한 명당► 고속도로 IC 바로 앞에 위치해 진입 쉽고 교통 편리   ...
[급매] 친환경 에너지절약 패시브하우스 3억9천5백만원
에너지절약 패시브하우스 ㅣ 친환경 고급주택 ㅣ 강원도 춘천 호반의 경관 ㅣ 마당 끝으로 흐르는 실개천 ㅣ 20 세대가 모여 사는 전원마을 호반의 도시 강원도 춘천에서 춘천댐을 지나 강을 끼고 화천으로 가다보면 춘천과 화천의 경계에 있는 화천군 하남면 서오지리가 있습니다.   이곳에 20세대가 모여 사는 개울하늘이란 전원마을이 있습니다.  손을 뻗으면 담을 수 있을 정도로 맑은 지촌천이 마당 앞을 따라 흐릅니다.   이 집은 부분 임대형 패시브하우스입니다. 1층은 살림집으로 사용하며 2층은 임대( 전월세 및 펜션 등)를 할 수 있습니다. 100%  패시브하우스 공법으로 지은 집이기 때문에 난방비를 90%  절약할 수 있습니다.&nbs ...
양평 청운면 가현리 1억2천만원 주말주택 기회!
경기도 양평에서 다년간 전원주택단지 개발사업을 하고 있는 ㈜더필란디앤씨가 이번에는 과수원이 있는 주말주택단지를 선보입니다.   경기도 양평 청운면 가현리 양지바른 언덕의 과수원을 도시민들의 주말주택으로 개발해 분양 중입니다.   총면적 25,740㎡(약 7,780평)로 모두 64세대가 들어서는데 분양가는 토지 380㎡(115평), 주택 33㎡(9 평형)에 1억2천만원이며 주택 면적은 상향 조정이 가능합니다.   과수원 주말주택단지는 40년 된 과수원의 자연지형을 그대로 살려 필요한 부분만 도로를 내고 집터를 닦아 집을 짓기 때문에 과수원 속에 있는 집이 됩니다. 각 세대 마당에는 최고 등급의 과실수가 2~3그루씩 본래 모습대로 심어져 있습니다.᥿ ...
전원생활 꿈 이루고 세 마리 토끼 잡기
마당 잔디에 풀을 뽑는 부부의 등을 비추는 가을 석양빛이 참 곱습니다. 석양처럼 늦은 나이에 돌아온 고향입니다.서울 목동에 살던 하길수 권오경 씨 부부는 작년에 충북 청주시 지동동에 55평형 전원주택을 지어 올 초 이사했습니다. 둘러보면 모두 일입니다. 봄부터 창고를 짓고 정원을 가꾸며 바쁘고 정신없이 보냈습니다. 그렇게 하나하나 만들어 가는 것들이 행복입니다. 전원생활은 아내 권오경 씨의 오랜 꿈이었습니다. 하지만 남편 하길수 씨는 서울을 떠나 사는 것을 한 번도 생각해본 적이 없었습니다. 대기업 임원으로 퇴임 후 사업을 하며 바삐 살았던 삶의 터전이 서울이었습니다. 많은 지인과 친구들이 살고 있는 곳을 떠나 시골서 전원생활을 한다는 생각만 해도 갑갑하고 따분 ...
  알림  
페인트체험공방 무료 교육생 모집
회원가입을 하시면 뉴스레터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OK시골 회원 가입하시면 뉴스레터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OK시골 카카오스토리채널과 네이버포스트 개설

강원도 횡성군 안흥면 실미송한길 24-73, 사업자등록번호 123-81-83278
대표전화 : 1577-9012, 대표직통 : 010-6210-5370, e-Mail : oksigol@oksigol.com, 발행 편집인 : 김경래
정기간행물등록(인터넷신문 아00009,마을 라02060), 등록년월:인터넷신문OK시골(2006.3.2) 마을잡지(2002.8.1), 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 : 안인숙
OK시골 내용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하고,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합니다.